ad31
default_setNet1_2

남자탁구 대표팀, 대만도 완파 팀 월드컵 결승 진출!

기사승인 2019.11.09  13:47:47

공유
default_news_ad1

- 2019 국제탁구연맹(ITTF) 팀 월드컵

한국 남자탁구 대표팀이 2019 국제탁구연맹(ITTF) 팀 월드컵에서 쾌조의 연승 행진을 펼쳤다. 9일 오전 치러진 4강전에서 난적 대만을 완파하고 결승에 선착했다.

최근 국제탁구무대에서 주목받는 신예들로 꾸려진 대만은 쉽지 않은 상대로 평가됐다. 하지만 한국대표팀 삼총사가 예상 밖의 완승을 거뒀다. 첫 경기였던 복식에서 이상수-정영식 조가 풀-게임접전 끝에 연출한 대역전극이 신호탄이 됐다. 이상수-정영식 조는 초반 두 게임을 모두 내주고 패색이 짙었지만, 3게임부터 내리 세 게임을 따내면서 역전승을 거뒀다.
 

   
▲ 이상수-정영식 조가 1복식에서 대역전극을 연출하고 승기를 잡았다. 사진 국제탁구연맹.

초반 고비를 넘어서자 탄탄대로가 열렸다. 장우진이 대만의 10대 에이스 린윤주를 접전 끝에 3대 1로 꺾었다. 이어서 나온 정영식은 더 완벽한 경기를 펼쳤다. 랴오쳉팅에게 한 게임도 내주지 않고 3대 0의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한국은 3대 0의 완승으로 4강전을 장식하면서 대회 최종전에 진출했다. 결승행도 결승행이지만 최근 라이벌로 떠오르고 있는 대만을 상대로 올림픽 전 기선을 제압했다는 데도 작지 않은 의미가 있는 한 판이었다.

지난 6일 일본 도쿄에서 개막한 팀 월드컵은 단체전으로 세계 최강팀을 가리는 국제대회다. 특히 2020년 하계올림픽 탁구경기가 열리는 체육관에서 올림픽과 동일한 경기방식으로 시합을 치르고 있는 이번 대회는 올림픽 전초전 성격을 띠면서 더더욱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내년 부산 세계선수권대회 단체전을 앞두고 있는 한국으로서는 더 많은 신경이 쓸 수밖에 없는 대회다. 높은 비중의 메이저대회에서 결승에 진출하면서 팬들을 기쁘게 하고 있다.
 

   
▲ 남자대표팀이 결승에 진출해다. 린윤주를 완파한 장우진. 사진 국제탁구연맹,

이제 남자대표팀은 대회 마지막 날인 10일 오후 1시에 열리는 결승전에서 우승을 놓고 겨룬다. 상대는 중국과 일본의 준결승전 승자다. 전력상 중국이 유력할 것으로 보인다. 중국은 명실상부한 세계 최강팀이지만 최근 한국 선수들이 중국탁구에 강한 경쟁력을 보이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한편 여자대표팀도 이번 대회에서 선전 중이다. 4강에 올라 일본과의 준결승전을 앞두고 있다. 여자단체 4강전은 9일 저녁 7시 15분경에 예정돼 있다.

남자단체 4강전 결과
대한민국 3대 0 대만
이상수/정영식 3(4-11, 11-13, 11-7, 11-7, 11-9)2 CHEN Chien-An/LIAO Cheng-Ting
장우진 3(11-9, 5-11, 15-13, 11-8)1 LIN Yun-Ju
정영식 3(11-2, 11-7, 11-9)0 LIAO Cheng-Ting
이상수 -(-)- LIN Yun-Ju
장우진 -(-)- CHEN Chien-An

한인수 기자 woltak@woltak.co.kr

<저작권자 © 더 핑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탁구닷컴 MX-K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탁구닷컴 유니폼
default_side_ad3
ad2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